HOME > 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북도청, 추석연휴 인기 관광지로 한몫!
추석연휴 1만 8천여명 다녀가... 공연 · 즉석 기념촬영, 관광객에게 인기만점
 
서주달 기자 기사입력  2017/10/10 [16:23]

[한국NGO신문]서주달 기자= 경상북도는 이번 추석 황금연휴 동안(9.30~10.9, 10일간) 고향을 찾은 귀성객을 비롯한 관광객 1만 8천여 명이 도청 신청사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 추석연휴 경북도청을 찾은 관광객들이 공연을 감상하고 있다(경상북도)  

경북도청 신청사는 연휴기간 개최된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과 하회마을, 임청각 등 인근 유명관광지와 함께 인기 관광코스로 입소문이 나면서 연일 가족단위 관광객들로 북적였다.

경북도청에서는 추석연휴 방문객을 위해 청사곳곳 다채로운 볼거리를 마련하였다. 경북도립예술단, 도청 프라이드밴드, 지역 공연단체들이 참여한 추석맞이 야외 특별공연은 현대와 전통이 잘 조화된 대중적이면서도 고향에 대한 향수를 만끽 할 수 있는 장르들로 구성되어 큰 호응을 받았으며, 안민관 다목적홀에서는 ‘작은 영화관’을 운영하여 어린이를 위한 애니메이션과 인기 영화를 상영했다.

▲ 경북도청 방문객들이 독도와 신청사를 배경으로 기념사진을 찍기 위해 기다리고 있다(경상북도)

또한 안내로봇이 로비에서 방문객을 맞이하는 이색적인 볼거리, 마치 미술관을 방불케 하는 다양한 예술작품들, 독도와 신청사를 배경으로 촬영하는 즉석 기념사진은 멋진 추억들을 담아가려는 관광객들로 인기몰이를 하는 등 청사를 구경하는 내내 즐거움을 선사해 주었다.

김장주 경상북도 행정부지사는 “신청사 방문객이 지난해 3월 개청이후 올해 추석연휴까지 95만 명을 훌쩍 넘어섰다” 면서 “추석연휴를 기점으로 가을 관광시즌이 시작되는 만큼 청사 방문객들에게 더욱 편안한 쉼터와 계절별 다양한 볼거리를 마련하여 도민들이 즐거운 청사 만들기에 전력을 다할 것” 이라고 전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10/10 [16:23]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경상북도,경북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