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환경·안전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환경재단-ING생명,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오렌지팜 캠페인' 펼쳐
시민대상 실내 공기정화 식물 나누기와 어린이 미세먼지 환경교육 등 진행
 
차성웅 기자 기사입력  2017/08/22 [14:59]


환경재단(이사장 최열)과 ING생명(대표이사 정문국)은 22일 오전 서울 중구 세종대로 ING타워 1층 로비에서  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환경 사회공헌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함께 캠페인에 나선다고 밝혔다.
 
▲ 업무협약식에 참여한 ING 정문국 대표이사와 환경재단 최열 이사장의 모습(환경재단)     

 
환경재단과 ING생명은 실내 공기정화 식물 나누기와 어린이 미세먼지 환경교육 등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한 ‘오렌지팜 캠페인’을 함께 벌이기로 했다. 일반 시민 대상으로는 미항공우주국(NASA)에서 연구해서 발표한 실내 공기정화 식물 1만여 개를 배포하고, 서울 지역 초등학교 고학년 학생을 대상으로는 미세먼지 등 대기 환경에 대한 교육 및 미세먼지 줄이기 실천 서약, 미세먼지를 주제로 한 포스터 및 에세이 모집, 친환경 에너지마을 현장 체험 등을 진행한다.
 
▲ 오렌지팜 캠페인으로 공기 정화 식물을 나눠주는 모습(환경재단)     


환경재단 최열 이사장은 “시민의 건강을 위협하는 1급 발암물질인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실내에서 공기정화 식물을 나눠주는 오렌지팜 캠페인에 많은 시민이 참여했으면 좋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환경재단은 ‘오렌지팜 캠페인’ 외에도 어린이 기후변화학교, 습지 현장체험 그린리더십과정, 해양교구 개발ㆍ보급 교육인 오션드림 프로젝트 등을 통해 어린이들이 생명을 존중하고 배려하며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다양한 환경교육 프로그램을 지속해서 진행하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8/22 [14:59]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