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GO > NGO News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굿피플, 베트남 인민원조조정위원회(PACCOM) 대표단과 베트남 개발협력방안 논의
 
조응태 기자 기사입력  2017/06/30 [11:01]

[한국NGO신문] 조응태 기자 = 국제구호개발 NGO 굿피플(이사장 이영훈)이 6월 25일(일) 여의도에 위치한 굿피플 본부 및 이사장 비서실에서 베트남 인민원조조정위원회(PACCOM) 대표단과 면담을 갖고 향후 베트남과의 개발협력방안을 논의하였다.


▲ 6월 25일(일) 굿피플 본부에서 베트남 인민원조조정위원회(PACCOM) 대표단과 면담을 갖고 향후 베트남과의 개발협력방안을 논의하였다. (사진-굿피플)     

굿피플 이영훈 이사장, 진중섭 회장을 비롯해 베트남 인민원조조정위원회 판 아잉 썬 대표, 도 티 낌 쭝 아시아-태평양 부서장 등이 참석한 이번 면담에서 양측은 베트남에서 진행되고 있는 굿피플의 다양한 사업 현황 및 성과들을 공유하고 베트남 정부의 우선순위 분야 사업을 논의하며 돈독한 협력 관계를 약속했다.
 
굿피플 이영훈 이사장은 “그 동안 굿피플 베트남 지부를 통하여 보건소 및 유치원 건축, 식수개선사업, 여성인력양성 지원 사업, 해외아동결연 등을 활발히 펼칠 수 있도록 협력해주신 인민원조조정위원회에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앞으로도 베트남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해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베트남 인민원조조정위원회 판 아잉 썬 대표는 “굿피플의 지원을 통해 베트남 지역사회 곳곳에서 놀라운 변화들이 생기고 있다”며 “양 단체 간의 협력뿐만 아니라 베트남과 한국의 우호 증진의 기회로서 좋은 열매들을 많이 맺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굿피플과 베트남 인민원조조정위원회는 지난 2011년 9월 굿피플 본부에서의 첫 면담 이후 2015년 8월, 2016년 6월에 지속적인 만남을 가지며 구체적인 협력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굿피플은 지난 1999년 베트남 땀탄현의 수해 지역에 구호물품을 지원하고 함떠현에서 의료 봉사를 펼친 것을 시작으로, 유치원과 중등학교 등을 건축하고 주택개량사업, 식수사업 등 지역 개발에 힘쓴 것뿐만 아니라 농짱 씨젠보건소 건축, 여성인력양성을 위한 ‘아름다운 교실’ 운영, 호치민 지역 염수 정화시설 ‘솔샘’ 설치 등 다각도로 사업을 펼쳐왔다. 오는 9월에는 약 200명의 아이들이 교육을 받을 수 있는 닌빙성 유치원 준공을 앞두고 있다. 굿피플은 앞으로도 교육지원사업, 보건의료사업, 여성인력양성 프로그램 등 베트남의 소외된 이웃들을 돕기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6/30 [11:01]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굿피플 베트남 인민원조조정위원회(PACCOM) 대표단 개발협력방안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