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현대자동차, ‘움직임의 미학’ 전시회 개최
내년 1월 10일까지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에서 초대형 전시회 개최
 
이경 기자 기사입력  2015/12/22 [10:35]


[한국NGO신문]이경 기자= 자동차도 디자인으로 말한다. 현대자동차는 디자인 철학을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는 초대형 공간을 마련 전시회를 개회한다.
 
현대자동차(주)는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DDP, 서울 중구 을지로 소재) 알림 2관에서 어울림 광장까지 이어지는 대규모 공간에 현대자동차 브랜드의 디자인 철학을 보여주는 ‘움직임의 미학(SIM: Sculpture in Motion)’ 전시회를 22일부터 내년 1월 10일까지 무료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현대자동차 디자이너와 세계적인 아티스트들이 협업해 현대자동차의 디자인 철학인 ‘플루이딕 스컬프쳐(Fluidic Sculpture)’를 더 많은 고객들이 경험할 수 있게 하기 위한 대규모 아트 프로젝트로 현대디자인센터에서 직접 작품을 기획, 제작, 전시한다.
 
이번 전시회는 ▲밀라노 디자인 위크에서 첫 선을 보였던 현대자동차 디자인 철학을 담은 ‘스컬프쳐 인 모션’ 1, 2세대 작품: ‘플루이딕(Fluidic)’과 ‘헬리오 커브(Helio Curve)’ 및 ▲디자인 철학을 음악으로 표현한 ‘음악으로서의 움직임(Music Of Motion)’ ▲현대자동차 콘셉트카 역사를 보여주는 ‘역사관(Historic Concept Car)’ 등 다양한 볼거리로 현대자동차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의 디자인까지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공간으로 재탄생 될 예정이다.

▲ 스컬프쳐 인 모션 1세대 플루이딕 작품 (현대자동차)     © 이경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5/12/22 [10:35]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현대차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