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삼성테크윈-밀알복지재단, 태양광랜턴 아프리카에 전달
“정성스럽게 맏는 태양광랜턴이 희망의 빛으로 밝혀지길”
 
김아름내 기자 기사입력  2014/09/14 [04:11]

[한국NGO신문] 김아름내 기자 = 삼성테크윈(대표 김철교)이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과 함께 전기 없이 살아가는 아프리카에 태양광랜턴을 보낸다.

 
▲ 삼성테크윈이 밀알복지재단과 함께 전기 없이 살아가는 아프리카에 태양광랜턴을 보낸다.    © 밀알복지재단

 
 
삼성테크윈 임직원들은 8월 한 달 간 자발적으로 가족과 함께 랜턴을 조립하고 아프리카 아이들에게 편지를 작성하여 소외된 이웃을 위한 나눔 활동을 펼쳤으며, 지난 9월 4일 태양광랜턴 후원 전달식을 진행했다.
 
삼성테크윈 전략지원그룹 임봉규 상무는 “삼성테크윈은 모든 사람들이 꿈과 희망을 가지고 더불어 행복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임직원과 가족들이 정성스럽게 만든 태양광랜턴이 에티오피아 아이들에게 희망의 빛으로 밝혀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밀알복지재단 정형석 상임대표는 “빛과 전기 없이 살아가고 있는 아프리카 또는 아시아지역에서 태양광랜턴은 그 어떤 것과도 바꿀 수 없는 희망이나 다름없다”며 “캄캄한 어둠속에서 아무것도 하지 못한 채 희망을 잃어가는 이웃들에게 빛을 선물해준 삼성테크윈에 감사를 표하며, 앞으로도 많은 기업들이 태양광랜턴을 통해 소외된 이웃에게 사랑을 전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삼성테크윈은 1천3백여만원 상당의 태양광 랜턴을 기부해, 에티오피아의 450가정, 2천여 명에게 빛을 전달해 희망을 선사할 예정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4/09/14 [04:11]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