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전보건공단, 독일서 국제 심포지엄 개최
 
이경 기자 기사입력  2014/08/29 [04:47]

[한국NGO신문] 이경 기자 = 안전보건공단(이사장 백헌기)이 25일(현지시간) 독일 프랑크푸르트 국제회의장에서 ‘글로벌 예방문화 정착’을 주제로 국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전세계 안전보건전문가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번 심포지엄에서 백헌기 안전보건공단 이사장은 ‘예방문화의 정의 및 활동’에 대하여 발표하였다.
 
백헌기 이사장은 발표를 통해 ‘각국의 예방문화 정착을 위한 노력은 양질의 고용실현과, 기업의 경쟁력 향상, 국가 경제발전에 기여하는 첩경’임을 강조하였으며, 그간 예방문화 증진을 위한 안전보건공단의 주도적인 활동사항을 소개하였다.
 
또, 안전보건공단의 배계완 협력지원실장은 전세계 중대사고의 정보공유 차원에서 개발·보급한 애플리케이션인 (Find Accident, 중대재해 속보)에 대한 성과와 현재 개발중인 안전문화지수 측정 애플리케이션인 ‘예방문화지표(Prevention Culture Idicator)’에 대한 진행 상황을 발표하였다.
 
이밖에 영국 안전보건협회, 프랑스 국립안전보건연구원 및 호주, 홍콩, 인도 등 각국 재해예방기관 대표자의 주요 예방문화 활동사항이 소개되었다.
 
한편, 이번 심포지엄은 독일 프랑크프르트에서 8월 24일부터 4일간 열린 ‘세계산업안전보건대회’ 기간 중에 개최되었으며, 안전보건공단은 국제사회보장협회(ISSA) 예방문화위원회 의장기관으로써 국제 심포지엄과 함께 예방문화위원회 이사회를 개최하였다.
 
이사회에서는 그간의 활동사항 보고, 신규회원 가입심의, 내년 5월말 서울에서 열리는 국제산업보건대회에 대한 협력사항 등이 논의되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4/08/29 [04:47]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