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화, KAIST 협력 사회적기업 경영전문가 과정 진행
 
이경 기자 기사입력  2014/06/27 [05:42]

[한국NGO신문] 이경 기자 = 한화그룹(회장 김승연)이 KAIST와 협력하여 사회적기업가들의 경영 전문성 강화 및 지속가능한 성장의 토대를 제공하기 위해 10주간의 교육 과정을 개설하여 진행하고 있다. 한화그룹은 지난 2012년부터 KAIST 경영대학과 협력하여 사회적 기업가들을 위한 ‘KAIST 사회적기업 경영전문가 과정’을 개설, 운영해 오고 있다.

 
▲    동대문구 회기동에 위치한 KAIST 경영대학 강의실에서 KAIST 사회적기업 경영전문가 과정에 참가한 수강생들이 장대철 교수(KAIST 경영대학)의 첫 수업인 사회적기업 개론을 듣고 있다(사진제공 한화그룹)
 
 
사회적기업의 대표 및 종사자 등을 대상으로 제공되는 이 교육은 6월부터 시작해 10주동안 입학사정을 거쳐 선정된 전국 45명의 사회적기업가들이 참가한다.

수강생들은 지속가능경영 등 경영학의 권위자인 KAIST 경영대학의 안병훈 교수를 비롯한 KAIST의 교수들로부터 경제학 기초, 마케팅, 인적자원관리, 회계, 환경정책, 협동조합 등 80시간 동안 20개 강좌를 수강한다.
 
특히 사회적기업가들에게 꼭 필요한 사업계획 작성법, 재무제표 분석 등의 사례학습을 통해 기업경영의 원리를 사회적기업 현장에 적용할 수 있도록 돕고, 워크숍을 통한 네트워킹의 기회도 주어진다. 또 교과과정을 이수한 수료생들에게는 KAIST 총장 명의의 수료증이 수여되고, KAIST 준동문회원 자격을 부여한다.

지난 6월 20일 열린 입학식에서 본 과정의 책임교수를 맡고 있는 안병훈 교수는 “사회에 기여하면서 경제적 이익도 창출해 내는 사회적 기업의 대표와 종사자들이 이러한 경영전문 교육을 통해 지속가능 하면서도 규모의 성장을 함께 이룰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수강생들을 격려했다.

이 과정을 수강하기 위해 세종시에서부터 온 (주)두레마을의 임종순 부장은 “작년에 한화의 지원으로 브랜드 개발과 매출 상승에 큰 도움을 받았다”며, “올해에는 본 과정을 통해 우리 사회적기업의 내실을 다지고, 경영역량을 갖춘 리더로 성장하고 싶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4/06/27 [05:42]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