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밀알복지재단, 인도적 지원 민관협력사업 단체 선정
 
김고은 기자 기사입력  2014/03/05 [04:27]

[한국NGO신문] 김고은 기자 = 밀알복지재단이 3일, 2014년부터 2015년까지 인도적 지원 민관협력사업 협력단체로 선정되어 코이카 ODA 교육원 국제협력실에서 약정식을 체결했다.

 

 

▲    (왼쪽부터) KCOC 윤현봉 사무총장, 코이카 두정수 이사, 밀알복지재단 정형석 상임대표   ©밀알복지재단

 

 

 

인도적 지원 민관협력사업이란, 재난발생시 인도적 대응을 통해 이재민들의 고통이 감소되고, 일상생활로의 신속한 복귀를 도모하기위해 외교부, 코이카, 국제개발협력민간협의회(KCOC) 등 10개 민간단체가 협력하여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에 밀알복지재단은 2년간 40만불의 자금지원을 받게되며, 긴급구호, 조기복구, 재난위험경감, 난민지원 등 4가지 종류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밀알복지재단 국제협력팀 이유리 과장은 “본 지원은 재단의 향후 사업수행 역량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며, 재난 상황에서 취약계층인 장애인 분야의 전문성 강화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4/03/05 [04:27]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