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단편적 금전 기부보다 수혜자의 니즈 파악'
국민체육진흥공단,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 이행
 
조응태 기자 기사입력  2013/09/08 [04:41]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정정택)이 민족의 명절 한가위를 맞아 9월 4일부터 2주간 사회적 책임 이행 주간을 정하고 다양한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9월 5일에는 송파구 관내 저소득층 주민 600세대를 대상으로 가구당 5만원 상당 총 3천만원의 온누리 상품권을 지원해 명절 차례 준비에 도움을 주었으며 9월 6일에는 서울시 아동복지시설 아동 650명을 초대하여 올림픽공원 핸드볼경기장에서 SK슈가글라이더즈와 서울시청의 여자 핸드볼 경기 관람 기회를 제공하고 스포츠용품 전달식을 진행하였다.

이 행사는 서울시 전체 아동복지시설을 대상으로 참여를 희망하는 시설로부터 선착순 650명을 모집하였으며, 스포츠 관람 기회가 부족했던 어린이들이 멋진 경기를 보면서 건강한 스포츠정신을 배우고, 좋은 추억을 안고 돌아갈 수 있도록 전광판 및 장내 아나운서의 환영 방송과 선수 입장시 하이파이브 참여 등 다양한 이벤트로 눈길을 끌었다.

이 밖에도 전 직원 헌혈과 주의력 결핍 아동 초청 자전거 라이딩 행사, 복지시설 봉사 등 여러 가지 사회공헌활동을 준비했다.

정정택 국민체육공단 이사장은 “단순한 금전적 기부로 끝나는 기업 사회공헌활동의 시대는 이제 지났다”며 “이번 사회적 책임 이행 주간을 계기로, 수혜자의 니즈를 파악하여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 실질적이고 구체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3/09/08 [04:41]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