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국 제·교 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천광역시교육청 제10회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
 
조응태 기자 기사입력  2019/09/23 [11:20]

인천광역시교육청은 9월 21일 한중문화관에서 치열한 예선심사를 거쳐 선발된 초중고등학생 10명이 참가한 가운데 제10회 인천광역시교육청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를 개최했다.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는 다문화학생이 한국어와 부모 나라의 언어로 자신의 생각을 자유롭게 발표, 이중언어 의사소통 능력을 향상시키고 글로벌 인재로 육성하기 위해 열렸으며, 참가 학생들은 자신의 꿈과 미래, 생활 경험담 등에서 그동안 갈고 닦은 이중언어 실력을 맘껏 뽐냈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2019년 다문화학생 맞춤형교육 일환으로 확대 운영하고 있는 ‘한국어학급’에서 한국어와 모국어를 함께 학습한 학생들이 대거 참여하였으며 부모님, 지도교사, 학급친구들, 교장, 교감선생님도 함께 응원하여 대회장은 축제 같은 분위기였다.

 

이날 참가자들이 발표한 부모나라 언어는 러시아어(5명)가 가장 많았으며, 중국어(2명), 필리핀어(1명), 스페인어(1명), 일본어(1명)순이었다. 교수 및 다문화교육 전문가, 원어민 통번역사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은 내용구성, 언어표현, 모국어 인터뷰, 태도 등을 중심으로 엄격한 심사를 하였다.

 

도성훈 인천광역시교육청 교육감은 “이번 대회는 다문화가정 자녀들에게 이중 언어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고 이중언어 잠재력 개발에 도움을 줄 뿐 아니라 다문화가정 자녀들이 세계인으로 살아가는 데 있어서 삶의 힘을 기르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문화가정 자녀를 위한 정책개발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9/23 [11:20]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인천광역시교육청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