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GO > NGO정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환경재단, 2019년 제6기 4차 산업혁명 리더십과정 개강식
4차 산업혁명 관련 최신 경영지식 함양과 정보교류 통한 네트워크 형성
 
차수연 기자 기사입력  2019/09/12 [06:44]

- 4차 산업혁명 시대 성공전략”을 주제로 서울대 오세정 총장 초청 강연 진행

- 2017년 개강해 5기까지 277명의 오피니언 리더 배출

- 대학교, 언론, 문화예술, 시민사회 대표가 주목하는 리더십과정 6기 진행

-최열 이사장 “이익 뛰어 넘는 공익 위한 미래 만들어 가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한국NGO신문] 차수연 기자 = 환경재단(이사장 최열)은 지난 10일, 더 플라자호텔 22층 다이아몬드홀에서 ‘제6기 4차 산업혁명 리더십과정 개강식’을 개최했다.

 

▲  환경재단은 지난 10일, 더 플라자호텔에서 '제6기 4차 산업혁명 리더십과정 개강식'을 개최했다.   © 환경재단 제공

 

본 과정은 4차 산업혁명이라는 급격한 시대적 변화에 발맞춰 환경문제와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한국 사회가 나아갈 길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치, 교육, 의학, 예술 등 각 분야를 대표하는 전문가의 강연과 생생한 국내, 해외 현장연수를 통해 4차 산업의 시각을 극대화하고 민·관·학의 협력에 목표를 두고 있다.

 

4차 산업혁명 리더십과정은 2017년도부터 개강해 5기까지 277명의 오피니언 리더를 배출하였으며, 과정을 마친 후에는 기수별 원우회를 통해 전문지식을 교류하는 차별적인 네트워크를 운영하고 있다.

 

이날 개강식에서 한비야 월드비전 세계시민학교 교장, 김형진 세종텔레콤 회장이 축사를 하는 등 이전 기수 원우를 포함하여 60여명의 내·외빈이 참석했다.

 

특히 이번 6기 원우로 박영국 경희대학교 총장 직무대행, 정성훈 한양대학교 경영부총장, 김형기 뉴시스 대표, 이동현 경향신문 사장, 유인택 예술의전당 사장, 한영수 한국YWCA연합 회장, 김성훈 유한킴벌리 부사장, 부윤경 삼성경제연구소 부사장, 정운석 블랙야크 사장 등 대학교, 언론, 문화예술, 시민사회, 기업 등 여러 분야의 리더들이 참여해 눈길을 끌고있다.

 

환경재단 최열 이사장은 6기 개강식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가 도래한 지금 각 분야의 오피니언 리더들이 모여 네트워크를 형성해야 하며 환경재단의 리더십과정이 기초가 되어 이익을 뛰어 넘는 공익을 위한 미래를 만들어 가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개회사를 밝혔다.

 

개강식 이후에는 서울대학교 오세정 총장이 “4차 산업혁명 시대 성공전략”라는 주제로 기조강연을 하였다. 오세정 총장은 이날 강연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융합형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창조력과 문제해결 능력을 기르는 교육훈련에 집중하고 인문사회 교양과 예술적 감수성을 길러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환경재단 4차 산업혁명 리더십과정은 10주간 매주 화요일 저녁 더 플라자호텔에서 4차 산업 분야 대표 강사의 강연과 토론 및 4차 산업을 주도하는 국내외 현장 연수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 될 예정이다. 과정 관련 문의는 환경재단 4차 산업혁명 리더십과정 사무국(☎ 02-2011-4369)으로 하면 된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9/12 [06:44]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