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밀양시, 제39회 밀양백중놀이 정기발표회 및 줄다리기 공연 개최
각종 전시 및 체험부스 운영과 공연 후 화합한마당도 열려
 
고재철 기자 기사입력  2019/08/06 [11:04]

 밀양백중놀이보존회(회장 이용만)는 기해년 백중날을 맞아 오는 17일과 18일 양일간, 삼문동 밀양강 둔치에서 제39회 밀양백중놀이 정기발표회 및 유네스코인류무형유산 줄다리기 연합행사 공연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 2018년 밀양백중놀이 공연모습(밀양시)    


                        

17일, 백중 축제 첫째날에는 ‘제39회 밀양백중놀이 정기발표회’는 축제의  개막을 알리는 미리벌중학교의 오북시연과 국가무형 문화재 제73호 사천 가산오광대, 경북무형문화재 제27호 구미 발갱이들소리 초청공연, 국가 무형문화재 제68호 밀양백중놀이 정기공연이 있고, 전시 및 체험부스도  운영한다.


18일, 백중 축제 둘째날 진행되는 유네스코인류무형유산 줄다리기 연합행사는 오후 4시 산외면 풍물단 식전행사를 시작으로 당진 기지시줄다리기, 삼척 기줄당기기, 남해 선구줄끗기, 의령 큰줄다리기, 창녕 영산줄다리기, 밀양  감내게줄당기기 공연이 이어지고, 공연이 끝난 후 참가자 전원이 참여하는 화합한마당이 펼쳐진다.


밀양백중놀이 보존회 관계자는 “매년 백중날을 전후하여 백중축제를 개최하고 있으며, 더위에 지친 시민들을 위해 많은 시원한 볼거리를 준비했다."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8/06 [11:04]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