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에너지공단, 덴마크와 재생에너지 협력체계 구축
덴마크에너지청과 재생에너지 산업 활성화를 위한 MOU
 
차성웅 기자 기사입력  2019/05/23 [16:50]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이 덴마크와 재생에너지 협력관계를 구축했다.


한국에너지공단은 지난 21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덴마크 왕세자 내외가 참석한 가운데 덴마크에너지청과 재생에너지 산업 활성화를 위한 이행약정서를 체결했다.

 

▲ 김창섭 에너지공단 이사장(왼쪽 세번째)과 덴마크에너지청 청장 등이 재생에너지분야 협력 이행약정서(IA)를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한국에너지공단)    



양 기관은 재생에너지분야 협력 강화를 위해 금번 약정을 체결했으며 △재생에너지개발 우수사례 및 정책 공유 △재생에너지 개발 관련 해양공간계획 △재생에너지에 대한 국민 수용을 증가시키기 위한 정책 경험 교환 △육상 및 해상풍력에서 활동하는 양국 기업 및 기관 간 교류 및 접촉 등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다.


덴마크는 1976년부터 재생에너지 발전 장기비전 수립을 시작하였고, 2011년 에너지전략 2050(Energy Strategy 2050)을 발표하며 세계 최초로 `50년까지 100% 재생에너지 소비 목표를 선언하는 등 재생에너지분야 강국이다.


에너지공단은 이번 약정을 통해 덴마크 정부와의 협력관계를 강화하고 재생에너지 부문의 협력 사업을 확대함으로써 양국의 우수 재생에너지 정책과 기술을 공유할 계획이다.


약정서 체결식 후 공단과 주한덴마크대사관의 공동 주최로 개최된 ‘한국-덴마크간 에너지전환 및 풍력 세미나’에는 덴마크왕세자 내외, 양국 전문가 및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했으며 ‘한국의 풍력산업화 및 덴마크경험 공유’, ‘재생에너지발전 비용 절감을 위한 기술 및 정책적 방법론’등의 주제발표가 이어졌다.


또한 23일에는 공단 본사(울산)에서 공단, 덴마크에너지청, 주한덴마크대사관 등이 참여하는 운영위원회를 개최해 향후 재생에너지협력 실행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김창섭 에너지공단 이사장은 “이번 약정서 체결을 계기로 한국과 덴마크간의 교류가 활성화 돼 풍력발전, 수소에너지, 연료전지, 스마트그리드 등 재생에너지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발굴과 관련 산업발전으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5/23 [16:50]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