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홍보대사에 가수 김종서, 배우 김민교 위촉
 
조응태 기자 기사입력  2019/05/15 [02:30]

[한국NGO신문] 조응태 기자 = ‘전설의 록커’ 김종서와 ‘SNL 눈알요정’ 김민교가 5월 14일(화), 도지사 집무실에서 이재명 도지사로부터 ‘경기도 홍보대사’ 위촉장을 받고 2년간 경기지역화폐 등 경기도의 각종 정책 홍보 역할을 맡는다.

 

▲ 5월 14일(화), 가수 김종서, 배우 김민교 등이 이재명 도지사로부터 ‘경기도 홍보대사’ 위촉장을 받았다. (왼쪽부터 김태경 합창단장, 이재명 지사, 가수 김종서, 배우 김민교, 사진-경기도)    

 

김종서는 그룹 시나위를 거쳐 올해 데뷔 32년 차의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록 가수로, 성악발성법을 배우는 등 새로운 도약으로 화제를 모았다. SNL코리아에서 동공연기로 잘 알려진 김민교는 영화 ‘성철’로 데뷔한 17년 차 배우로 현재 경기지역화폐 홍보모델로 활동하고 있다.

 

이와 함께 경기도청 공직자들로 구성된 ‘경기도청 합창단’도 경기도 홍보대사로 정식 위촉했다. 합창단은 2015년 창단 이후 각종 도정행사 및 소외계층을 위한 위문공연 등으로 홍보대사의 역할을 해왔다.

 

이재명 도지사는 “각자의 분야에서 최고로 인정받는 명성을 통해 경기도의 다양한 정책을 알리고 도민을 위한 공연 문화에도 아낌없는 지원과 홍보대사로서의 역할을 해 달라”고 당부했다.

 

경기도는 이번 홍보대사 위촉을 통해 경기지역화폐 등 주요정책 홍보를 강화하고 문화행사 참여 등으로 도민과의 소통과 공감을 활성화시키는데 노력할 계획이다. 경기도에는 이날 3명(팀)이 홍보대사로 추가 위촉됨에 따라 총 12명(팀)이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을 하게 된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5/15 [02:30]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