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환경·안전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차준택 부평구청장, 국가안전대진단 현장 점검 나서
 
조응태 기자 기사입력  2019/03/14 [20:24]

[한국NGO신문] 조응태 기자 = 차준택 부평구청장은 3월 13일 산곡동 주상복합아파트 대형공사장과 무지개빌라 옹벽 현장을 방문해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 이번 안전관리 실태는 ‘2019년 국가안전대진단’ 현장 점검 활동의 하나로 진행됐다.

 

▲ 3월 13일, 차준택 부평구청장이 국가안전대진단 현장 점검에 나섰다.(사진-부평구청)    

 

차준택 구청장은 주상복합건물 공사장 시공업체 관계자로부터 공사 진행 현황과 안전 관리 대책을 논의했다. 또 구 관계자 및 전문가와 함께 산곡동 무지개빌라 옹벽의 균열 등을 살펴봤다.

 

▲ 3월 13일, 차준택 부평구청장이 국가안전대진단 현장 점검에 나섰다.(사진-부평구청)    

 

차청장은 “점검 결과 경미한 위해 요인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 조치하고, 안전진단이나 보수·보강 등의 조치가 필요한 사항은 안전대응책 등 후속조치를 마련해 구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부평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평구는 2월 18일부터 4월 19일까지 지역 안전취약시설 및 다중이용시설 등 313곳을 대상으로 국가안전대진단 기간 동안 합동 점검을 진행하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3/14 [20:24]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