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서발전, 울산 지역 사회공헌 활성화 간담회 개최
지역사회 필요 파악, 맞춤형 사회공헌활동 모색
 
차성웅 기자 기사입력  2018/10/18 [10:00]


한국동서발전(주)(사장 박일준)는 16일(수) 본사(울산 중구 소재)에서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사회공헌 활성화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 이현철 동서발전 윤리준법부 차장(오른쪽에서 1번째), 이민선 대한적십자사 과장(왼쪽에서 2번째), 조미진 울산광역시 사회복지협의회 부장(왼쪽에서 3번째), 김복희 울산광역시 사회복지사협회 사무처장(왼쪽에서 4번째)과 간담회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한국동서발전)     


이날 간담회는 울산대 사회복지학 교수, 울산광역시사회복지사협회, 울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울산 사회복지시설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사회가 필요로 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파악하고 맞춤형 사회공헌활동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번 간담회는 △2018년 주요 사회공헌활동 소개 및 2019년 사회공헌활동 계획 △동서발전에 바라는 사회공헌사업 공유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 의견 수렴 순으로 진행됐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실제 사회복지서비스가 필요한 수혜자들과 사회복지시설 관계자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지역사회가 필요로 하는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동서발전은 지난 11일 울산에서 개최된 ‘전국 사회복지사 역량강화 워크숍’을 후원하였으며, 오는 11월에 열리는 ‘제6회 울산 사회복지사대회’를 후원하는 등 지역의 니즈에 맞는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방침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0/18 [10:00]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동서발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