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철도시설공단, 공공부문 최초 ‘안전보건경영시스템’ 인증
국제표준 'ISO 45001' 인증 취득으로 안전문화 정착 초석 마련
 
차성웅 기자 기사입력  2018/07/13 [11:15]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은 공공부문 최초로 국제표준인 안전보건경영시스템 ‘ISO 45001’ 인증을 취득했다고 13일 밝혔다.
 
▲ 철도시설공단 사옥 전경(철도시설공단)     

 
‘ISO 45001’ 안전보건경영시스템은 최고경영자를 비롯한 전 직원 및 이해관계자가 참여해 사업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험을 사전에 예방·관리하는 시스템적 관리방법이다.

단체표준에 머물러 있던 OHSAS 18001을 대체하는 새로운 안전보건경영시스템인 ISO 45001은 국제표준화기구(ISO)와 국제노동기구(ILO) 사이 합의를 거쳐 지난 3월 국제표준으로 제정됐다.

철도시설공단은 2005년 OHSAS 18001 인증을 취득했고, 이번에 경영시스템 및 프로세스의 적절성을 추가로 검증 받아 ISO 45001 인증으로 전환하여 대내·외적 신인도를 확보했다.

철도시설공단은 ‘ISO 45001’의 요구사항을 보완하기 위해 올해 1월부터 관련 규정 및 매뉴얼을 마련하는 등 안전보건경영시스템 개선작업을 진행해왔다.

지난 3월에는 안전보건에 관한 의사결정 과정에 근로자의 참여 보장, 리스크 저감 활동을 촉진하는 등 최고경영자의 안전보건 경영의지를 담은 경영방침을 수립했다. 이 방침에는 안전보건 관련 의사결정 과정에 근로자 참여 보장, 리스크 저감 활동 촉진이 포함됐다.
 
이어 지난 5월에는 근로자의 참여를 보장하기 위해 노·사 동수 구성을 원칙으로 하는 산업안전보건위원회 운영지침을 제정했으며, 이 운영지침에 따라 안전보건과 관련된 각종 안건을 의결해 안전한 근로환경 조성을 추진할 계획이다.

철도시설공단 오세영 안전품질본부장은 “ISO 45001 인증은 전 임직원의 안전 의식을 고취시키고, 모든 철도건설 현장에 안전 문화정착을 위한 초석이 될 것”이라며, “협력사와 함께 안전한 근로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7/13 [11:15]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