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난해 월임금 가장 많은 산업은 ‘전기, 가스, 증기 및 수도사업’
사람인, 2017년 ‘산업, 학력, 연령계층, 성별 임금 및 근로조건’ 분석 결과
 
차성웅 기자 기사입력  2018/05/21 [09:41]


지난해 월임금총액이 가장 높았던 산업은 ‘전기, 가스, 증기 및 수도사업’이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이 산업 종사자의 평균 월임금총액은 568만원이었다.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대표 김용환)은 국가통계포털의 2017년 ‘산업, 학력, 연령계층, 성별 임금 및 근로조건’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조사되었다고 21일 밝혔다.
 
▲ 사람인 제공     


월임금총액 2위는 ‘금융 및 보험업’(540만원)이었고, 다음은 ‘전문, 과학 및 기술 서비스업’(445만원), ‘출판, 영상, 방송통신 및 정보서비스업’(414만원), ‘광업’(400만원), ‘교육서비스업’(372만원), ‘제조업’(366만원), ‘건설업’(345만원), ‘하수·폐기물처리, 원료재생 및 환경복원업’(336만원), ‘운수업’(327만원) 등의 순이었다.

18개 대분류 중 가장 하위를 기록한 ‘숙박 및 음식점업’(201만원)과 1위 ‘전기, 가스, 증기 및 수도사업’(568만원)과의 격차는 2.5 배를 넘었다. 이 밖에 평균 월임금총액이 300만원 미만인 산업은 ‘예술, 스포츠 및 여가관련서비스업’(286만원), ‘사업시설관리 및 사업지원서비스업’(272만원)이 있었다.

각 산업별 종사자의 평균연령에 대한 조사 결과, 평균연령이 가장 높은 산업군은 ‘부동산업 및 임대업’(53.1세)이었다. ‘광업’(50.6세)도 평균연령이 50세 이상이었다. 다음은 ‘운수업’(47.7세), ‘하수·폐기물처리, 원료재생 및 환경복원업’(46.6세), ‘협회 및 단체, 수리 및 기타개인서비스업’(44.6세), ‘농업, 임업 및 어업’(44.4세), ‘건설업’(43.8세), ‘교육서비스업’(42.8세), ‘전기, 가스, 증기 및 수도사업’(42세),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41.5세) 등의 순서였다.

‘금융 및 보험업’(39.6세), ‘전문, 과학 및 기술 서비스업’(39세), ‘출판, 영상, 방송통신 및 정보서비스업’(36.5세)과 같이 평균 월임금총액이 높았던 산업군은 종사자 평균연령에서는 최하위를 기록해, 대부분의 고임금 산업은 비교적 젊은 층이 종사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5/21 [09:41]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