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 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동철 “드루킹사건’ 文대통령 언급조차 안해유감”
 
김진혁 기자 기사입력  2018/05/15 [10:44]


▲ 바른미래당 김동철 원내대표가 1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7차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 김진혁 기자

바른미래당 김동철 원내대표는 15일 여야가 ‘드루킹 특검’을 합의한 것을 두고 “비록 타결은 됐지만 문재인 대통령이 언급조차하지 않은 것에 대해 깊은 유감”이라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대책회의에서 “특검을 통해 드루킹 특검에 대한 진상이 성역없이 낱낱이 조사돼야 한다”며 “검찰·경찰은 심각한 범죄임에도 권력 눈치보기에 급급해 부실수사했다. 권력 핵심과 관련돼 있음에도 대통령은 사과 한마디 없었다”고 비판했다.

그는 이어 “검찰과 경찰의 자세는 특검을 계기로 반드시 바로 잡아야 한다”며 “앞으로 특검은 (드로킹 댓글사건이)민주주의 근간을 뒤흔든 최대 적폐라는 사실을 엄중히 인식하고 과거 적폐와 같은 자세로 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바른미래당 1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7차 원내대책회의을 하고 있다.     © 김진혁 기자


정직은 최선의 책약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5/15 [10:44]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김동철“드루킹사건’ 文대통령 언급조차 안해유감”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