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GO > NGO News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연대은행-한화생명, 시설 퇴소 청년 자립지원 ‘청년비상(飛上)금’ 사업 공모
 
차성웅 기자 기사입력  2018/04/20 [10:22]


사회연대은행과 한화생명은 시설 퇴소 청년에게 꿈과 희망의 날개를 달아주는‘청년비상(飛上)금’ 사업 공모를 27일까지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시설 퇴소 청년 자립지원 사업은 10개월간 아동양육시설을 퇴소하거나 가정위탁이 끝난 취약 청년을 대상으로 꿈지원금, 재무·금융 코치, 진로설계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아동복지시설을 퇴소하거나 가정위탁이 끝난 청년의 경우 자립정착금을 무계획적으로 지출하거나 생활비 마련을 위해 비은행권에 손을 벌렸다가 고금리를 견디지 못하고 신용불량자로 전락하는 악순환이 발생하고 있다.

사회연대은행은 이번 사업을 통해 취약청년의 경제생활 역량을 강화하고 사회안전망 경험 및 관계망 구축을 통한 긍정적 비전 설계 및 사회구성원으로서의 안정적 정착을 기대하고 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사회연대은행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사회연대은행은 창업을 통해 저소득 빈곤층의 실질적인 경제적·심리적 자립을 지원하는 대표적인 사회적 금융 기관으로서 2012년부터 2014년까지 고금리 학자금 대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3850명의 대학생에게 전환대출 및 신규 학자금 180억원을 지원하였으며 현재 사후관리를 진행하고 있다.

또 한화생명은 청년 비상금 외 아동양육시설 영유아들의 정서지원과 양육환경 개선을 위한 ‘한화생명 엄마Mom-맘스케어’와 시설 퇴소 후 청년들의 자립을 위한 ‘함께 멀리 기부보험’을 출시하여 운영 중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4/20 [10:22]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