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내 100대기업 CEO, 10명 중 4명은 SKY 출신”
 
차성웅 기자 기사입력  2018/04/19 [11:50]


국내 매출액 상위 100대 기업 CEO 10명 중 4명은 SKY(서울대, 고려대, 연세대) 출신인 것으로 조사되었다.
 
▲ 사람인 제공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대표 김용환)이 국내 매출액 상위 100대 기업(금융사 제외) CEO의 ‘출신학교(학사 이상)’에 대해 조사한 결과, 출신학교 정보가 공개된 CEO 92명 중 36.5%가 SKY 대학 출신이었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서울대’ 출신이 13명으로 가장 많았고, ‘고려대’, ‘연세대’가 각각 11명이었다.

이어 ‘한양대’(4명), ‘KAIST’(3명), ‘조지워싱턴대’(3명), ‘경희대’(2명), ‘부산대’(2명), ‘중앙대’(2명), ‘충남대’(2명), ‘한국외대’(2명), ‘USC’(2명), ‘스탠포드대’(2명), ‘컬럼비아대’(2명)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대학 소재지별로는 ‘서울’이 54.3%로 1위를 차지했다. 계속해서 ‘해외’(31.5%), ‘지방’(12%), ‘수도권’(2.2%) 순이었다.

이들 중 석사 또는 박사 학위 소지자는 38명으로 41.3%를 차지했다. 

연봉을 보면 개인 보수액이 가장 많은 CEO는 삼성전자 ‘권오현 전 회장’으로 243억 8,100만원 이었다.

다음으로 ▲삼성전자 ‘신종균 부회장’(84억 2,700만원), ▲삼성전자 ‘윤부근 부회장’(76억 6,900만원), ▲아모레퍼시픽 ‘서경배 회장’(75억 4,100만원), ▲삼성물산 ‘최치훈 사장’(57억 5,500만원), ▲롯데케미칼 ‘신동빈 회장’(50억 4,200만원), ▲현대자동차 ‘정몽구 회장’(45억 7,900만원), ▲금호석유화학 ‘박찬구 회장’(44억 8,900만원), ▲CJ제일제당 ‘손경식 회장’(44억 3,300만원) 순이었다.

개인별 연봉이 공개된 CEO(88명)의 평균 연봉은 21억 1,700만원이었다.

구간별로 살펴보면, ‘5~10억원 미만’(33%), ‘10~15억원 미만’(28.4%), ‘30억원 이상’(17%), ‘15~20억원 미만’(9.1%), ‘20~25억원 미만’(9.1%)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4/19 [11:50]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