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 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재명 경기도지사 예비후보, "안보정책 발표"
 
김진혁 기자 기사입력  2018/04/11 [11:55]


▲ 지방선거에서 경기도지사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예비후보가 11일 국회 정론관에서 통일외교안보 정책을 발표하고 있다     © 김진혁 기자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 이재명 전 성남시장이 분단의 아픔을 겪는 경기북부지역 발전을 중심으로 한 안보정책 공약을 발표했다.

이 전 시장은 11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경기도를 평화경제의 중심으로 세우겠다"며 3대 안보정책 및 경기북부 발전방안을 공약했다.


이날 공약 발표에는 육·해·공군 전직 장성 6명도 참여해 경기도지사 선거에서 이 전 시장을 지지하기로 했다.

이재명 후보는 주민들의 삶과 함께하는 안보환경을 강조하며, 도 안보정책조정관을 신설해 권역별 민관군 협의체를 활성화하고, 주민들의 삶을 최우선으로 고려하는 경기도형 안보정책을 총괄하기로 했다. 군 장병과 입대 전 6개월 이상 도에 거주한 청년에게는 군 복무 기간 중 상해보험 가입을 지원하기로 약속했다.

아울러, 애국지사와 참전용사, 보훈가족에 대한 지원도 강화하며, 군인 가족의 보육환경을 개선하고, 군인아파트 작은도서관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이 과정에서 발생하는 일자리는 군인가족과 주민들이 우선 취업할 수 있도록 배려하기로 했다.

이 후보는 "접경지역이라는 이유로 가해지는 불합리한 규제를 합리화하고, 낙후된 환경을 개선할 것"이라며 "군사시설주변지역 지원특별법이 조속히 통과되도록 해당 지역 국회의원들과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도를 평화경제의 중심지로 만들겠다고 공약했다.


그 출발점으로 통일경제특구를 들었다. 경의선과 경원선을 축으로 한반도 경제·산업 및 관광·물류 개발 벨트를 조성한다는 복안이며, 또 '사통팔달 경기북부 프로젝트'를 통해 경기북부를 관통하는 동서 평화고속도로와 순환철도망 등 교통체계를 구축, 지역균형발전과 미군반환공여지 국가주도개발을 추진하기로 했다.

DMZ에는 생태환경·평화관광지구를 조성하고, 세계적인 생태평화축제도 개최하기로 했다.

이 전 시장은 "이외에 남북이 함께하는 말라리아 방역, 북한산림 녹화지원사업, 미세먼지 원인 해소를 위한 북한지역 노후화력발전소 시설개선 협력사업을 펼쳐 남북관계 개선이 주민들의 삶의 질 개선으로 이어지도록 하겠다"고 주장했다.
 
▲ 지방선거에서 경기도지사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예비후보가 11일 국회 정론관에서 육·해·공군 전직 장성 6명도 참여해 경기도지사 선거에서 이 전 시장을 지지자와 통일외교안보 정책을 발표하고 있다     © 김진혁 기자


정직은 최선의 책약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4/11 [11:55]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