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부산시, 녹색생태도시 조성을 위한 시민나무심기 행사
 
윤호 기자 기사입력  2018/03/26 [05:49]

[한국NGO신문] 윤호 기자= 부산시는 3월 31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 북구 금곡동 낙동강 화명생태공원 일원(대천천 옆) 일원에서 시민과 함께하는 ‘시민나무심기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시민과 함께하는 ‘시민나무심기 행사 (부산시)

이번 행사는 시민이 나무심기행사에 참여함으로써 나무를 아끼고 보호하는 분위기를 마련해 ‘도시열섬완화로 녹색생태도시조성’을 위해 열린다.

당초에는 3월 24일에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부산 지방의 계속되는 우천으로 3월 31일로 연기하여 개최되며, 서병수 부산시장을 비롯해 시민 2,500여 명이 참여해, 9,000㎡의 면적에 느티나무 등 5종 4,548주의 나무를 심을 예정이다. 또한, 행사에 참여하는 시민들에게 4,000주의 나무를 나누어줄 예정이다.

행사 참여를 원하는 시민들은 가급적 지하철이나 버스를 이용하여 화명역 또는 북구 보건소에서 도보로 행사장에 오전 9시 50분까지 도착해야 하고 승용차는 화명생태공원 내 주차장을 이용하면 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지금 내가 심는 한 그루의 나무가 도시민을 위한 생활권 녹색 인프라 확충에 기여하고, 시민·기업과 함께하는 도시녹화운동 확산을 위한 소중한 밑거름이 된다는 자부심을 갖고 나무심기 운동에 적극 참여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3/26 [05:49]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부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